최종편집일시:2021.12.03 (금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전국뉴스 지역뉴스 동정 생활정보 글로벌 .사회 .종합 종교 교육 스포츠·연예·문화.예술 특집.칼럼 식품.보건
 
전체보기
뉴스 홈 식품.보건  기사목록
 
경북도,350년 영주전통 음식디미방 도시락으로 재
기사입력 2021-09-02 오후 12:53:00 | 최종수정 2021-09-02 12:53   

- 영주 한국국제조리고 학생들, 음식디미방 도시락 제작-
- 영주적십자병원과 경북소방학교에 도시락 350개 전달 -


한글로 만들어진 최초의 음식 백과서이자, 최고의 조리서인 음식디미방이 글로벌 셰프를 꿈꾸는 학생들의 손을 거쳐 코로나 극복의 희망 도시락으로 재현됐다. 

경상북도는 2일 도청에서 영주 소재 한국국제조리고등학교 학생 30명이 직접 조리한 전통 종가음식 도시락을 전달하는‘희망나눔 도시락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식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조귀분 석계종택 종부, 학생 등이 참석했다.

전달 받은 도시락 50개는 생활치료센터로 운영되고 있는 경북소방학교에 근무하는 의료진과 방역관계자들에게 전달된다. 

이들은 지난달 30일에도 종가음식 도시락 300개를 만들어 코로나19 거점병원인 영주 적십자병원에서 근무하는 방역관계자들에게 전달했다. 

학생들은 도시락을 만들기 위해 영양의 장계향 문화 체험 교육원에서 2박 3일간 머물면서 전통 종가의 음식문화를 체험하고 146가지의 조리법이 담긴 음식디미방을 배웠다. 

도시락에는 가제육과 연계찜, 디미방잡채, 나박김치, 잡과편, 오미자편 등 정성을 다해 만든 음식디미방의 대표음식들을 담았다. 

특히, 석계 종택의 13대 종부이며 음식디미방 전수자로 활동하고 있는 조귀분 강사는 3일간의 모든 교육을 직접 주관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학생들이 350년 전통의 반가음식을 배우고 체험한 좋은 기회가 됐으리라 생각한다”라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의료진과 생활치료센터 관계자들에게 도시락을 전달할 수 있어 매우 뜻깊다”며, 감사를 표했다. 

기사제공 : 대구경북신문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 회장 취임
계명대 동산병원 수면센터 조용원 교수팀 세계수면학회지 논문 발표
 기사목록 보기
 
  식품.보건 주요기사
맛의명소 안동사대부찜닭 탐방
대구미르치과병원 박광범 원장 명예영사
안동병원, “건강한 혈관을 부탁해”
경상북도 안동의료원,찾아가는 행복병원
수리수리 마수리떡 각광
발효현미 효소식품 하이생, 대구국제식품전 참가
5월 31일이 무슨 날인지 아시나요?
상주감시험장 우즈베키스탄 사절단 공동연구 제안..
 
 
주간 인기뉴스
손호영 안동시주민자치협의회장, 대통령 표창
손호영 안동시주민자치협의회장,..
통행로로 이용되고 있는 토지의 ..
대구시 행정부시장,국비확보에 ..
봉화군, 제1회 봉화군 인구정책..
영양,농산물우수관리(GAP)인증 ..
 
인기 포토뉴스
권영세 안동시장, 2022년‘임..
<인터뷰> 임종식 경북교육감
(기고문) ‘안동 베타 페스티..
<기고>나의 인생 이력서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Copyright(c)2021 대구경북신문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