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2021.05.08 (토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전국뉴스 지역뉴스 동정 생활정보 글로벌 .사회 .종합 종교 교육 스포츠·연예·문화.예술 특집.칼럼 식품.보건
 
전체보기
뉴스 홈 글로벌 .사회 .종합  기사목록
 
경북도, 10월까지 오존경보제 실시
기사입력 2021-04-30 오후 5:30:00 | 최종수정 2021-04-30 17:30   
경북도 보건환경연구원은 오는 10월 15일까지 6개월간 하절기 고농도 오존의 발생 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도내 전역에 대한 ‘오존경보제’를 운영한다. 

오존경보제는 공기 중 오존농도가 환경기준을 초과하는 경우 신속하게 주의보를 발령해 도민의 생활환경과 건강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시행하는 것으로 보건환경연구원에서는 경북 도내 23개 시?군의  41개 도시대기측정소를 통해 1시간마다 오존 농도를 측정하고 있다.

최근 수년간의 오존주의보는 2018년 23회, 2019년 41회, 2020년 33회 발령되었으며, 지역적으로는 동부지역에서 고농도의 오존이 발생하는 경우가 많다. 오존의 공기 중 최고농도가 0.12ppm 이상이면 주의보, 0.3ppm이상이면 경보, 0.5ppm이상이면 중대경보가 발령된다.  

오존은 자동차와 공장에서 직접 배출하는 오염물질이 아니라 대기  오염물질이 자외선과 광화학 반응을 일으켜 생성하는 2차 대기오염물질로 주로 5월 ~ 9월 햇볕이 강한 오후에 많이 발생하며 산화력이  강해 고농도가 되면 호흡기와 눈을 자극하는 등 건강에 악영향을 끼치고 농작물의 성장에도 피해를 주는 물질이다. 

오존주의보가 발령되면 노약자, 호흡기질환자, 유아의 실외활동을   자제하고 불필요한 자동차 운행을 억제하는 등 행동요령을 준수해야 한다. 경상북도 홈페이지의 실시간 대기정보에서 오존 및 미세먼지 예보 문자서비스에 가입하면 오존주의보 발령 시 관련정보를 휴대전화로 받아볼 수 있다. 

백하주 경북도보건환경연구원장은“코로나19로 인하여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민들께서 미세먼지나 오존과 같은 대기오염으로 인해  추가적인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대기질 정보를 신속히 알려 도민의  건강과 재산이 보호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공 : 대구경북신문
 
 
 
 
 
 
 
대구시, 탄소 제로를 향해
대구경북, 팔공산 효율적 보전과 현명한 이용
 기사목록 보기
 
  글로벌 .사회 .종합 주요기사
제33회 스승의 날 기념 포상 전수 &수여식
젭 부시 前 플로리다주지자 풍산고 방문
<독자투고>여러분께 하소연합니다 !!
안동 임하댐 추락 헬기 조종사 발견
<기획특집탐방>박종수 (코리아 할인마트) 대표
아내가 남편 명의의 차용증을 작성․교부한 ..
대구대건교 모두가 행복한 등굣길
K-water의 신속한 대응 용수공급
 
 
주간 인기뉴스
경상북도교육청연구원,연구학교 운영 역량 강화를 위한 비대면 ..
경상북도교육청연구원,연구학교 ..
안동교육지원청, 학교 및 학원 ..
봉화군, 공식 유튜브 채널 ‘봉..
대구시, 탄소 제로를 향해
예천군, 11일부터 어린이보호구..
 
인기 포토뉴스
경산시, 4월‘착한나눔 봉사왕..
이병국 개인전(서양화 작가)
문재인 대통령, 추석 명절연휴..
이요셉 사진작가 한국인상 인..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Copyright(c)2021 대구경북신문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