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2021.05.08 (토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전국뉴스 지역뉴스 동정 생활정보 글로벌 .사회 .종합 종교 교육 스포츠·연예·문화.예술 특집.칼럼 식품.보건
 
전체보기
뉴스 홈 글로벌 .사회 .종합  기사목록
 
안동시의회, 경북도청서 통합반대 대규모 반대시위
대구경북 행정통합 반대분위기 확산
기사입력 2021-04-01 오후 3:43:00 | 최종수정 2021-04-08 오후 3:43:42   


대구경북 행정통합 반대 분위기가 시민사회로까지 확산되고 있다. 안동지역 시민단체 회원들이 직접 피켓시위를 펼치는 등 행동에 나섰고, 전직 안동시장까지 시위에 동참하고 나서고 있다.

안동시의회는 1일 오전 경북도청 동문과 서문 일대에서 행정통합 반대 출근길 피켓시위를 펼쳤다.

이날 시위에는 시의원 18명과 안동출신 도의원 5명, 정동호·김휘동 전 안동시장, 통합반대 범시민연대 소속 유관단체 회원 등 100여명이 동참했다. 지난 2월 안동시청 앞 출근길 피켓시위가 시작된 이래 최대 규모이다.

이날 아침 경북도청 동문에선 시·도의원과 시민단체 회원 등 50여명이 행정통합 반대 피켓시위를 펼쳤고, 서문에선 범시민연대 소속 회원 50여명이 행정통합 반대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날 김상동 전 예천부군수를 포함해 예천지역 시민단체 회원 30여명도 행정통합 반대 시위에 합류해 힘을 보탰다.

범시민연대는 성명에서 “두 단체장의 선거일정에 맞춰 졸속으로 처리되는 대구경북 행정통합 추진을 절대로 인정할 수 없다”며, 행정통합 논의가 중단될 때까지 반대운동을 끝까지 펼쳐나갈 것이라 밝혔다.

출근길 시위에 이어선 김호석 안동시의회 의장 등 의장단과 도의원, 범시민연대 간부회원들이 경상북도지사실을 직접 방문해 행정통합 반대 촉구건의문을 전달하기도 했다.

안동시의회는 기존 안동시청 앞 출근길 피켓시위를 4월부터는 경북도청 동문으로 장소를 옮겨 진행할 계획이다 고 밝혔다.

김호석 의장은 “대구경북 행정통합은 안동과 예천, 도청신도시까지 모두 다 공멸하는 길이다”며, 이철우 지사는 행정통합 논의를 즉각 중단하고, 경북도청 이전사업에 집중해 줄 것을 재차 촉구했다.

기사제공 : 대구경북신문
 
 
 
 
 
 
 
영주시, ‘코로나19’ 관련 재난문자 송출기준 강화
예천곤충생태원, 휴식.힐링 공간으로 봄맞이 새 단장
 기사목록 보기
 
  글로벌 .사회 .종합 주요기사
제33회 스승의 날 기념 포상 전수 &수여식
젭 부시 前 플로리다주지자 풍산고 방문
<독자투고>여러분께 하소연합니다 !!
안동 임하댐 추락 헬기 조종사 발견
<기획특집탐방>박종수 (코리아 할인마트) 대표
아내가 남편 명의의 차용증을 작성․교부한 ..
대구대건교 모두가 행복한 등굣길
K-water의 신속한 대응 용수공급
 
 
주간 인기뉴스
경상북도교육청연구원,연구학교 운영 역량 강화를 위한 비대면 ..
경상북도교육청연구원,연구학교 ..
안동교육지원청, 학교 및 학원 ..
봉화군, 공식 유튜브 채널 ‘봉..
대구시, 탄소 제로를 향해
예천군, 11일부터 어린이보호구..
 
인기 포토뉴스
경산시, 4월‘착한나눔 봉사왕..
이병국 개인전(서양화 작가)
문재인 대통령, 추석 명절연휴..
이요셉 사진작가 한국인상 인..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Copyright(c)2021 대구경북신문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