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2019.09.16 (월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전국뉴스 지역뉴스 동정 생활정보 글로벌 .사회 .종합 종교 교육 스포츠·연예·문화.예술 특집.칼럼 식품.보건
 
전체보기
뉴스 홈 식품.보건  기사목록
 
추석 벌초·성묘 때는 진득하게 사는 진드기 조심
기사입력 2019-08-26 오후 3:15:00 | 최종수정 2019-08-26 15:15   
경북도는 추석을 앞두고 벌초·성묘를 할 경우 산이나 들풀에 서식하는 진드기에 의한 쯔쯔가무시증과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에 걸리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했다.

쯔쯔가무시증은 산, 들에서 서식하는 털진드기에 물려 발생하는 대표적인 가을철 발열성 질환으로 캠핑, 등산, 야생식물 채취, 감 따기, 농작업 시 발생 할 수 있으며 대부분 추석 전후에 환자가 집중적으로 발생하고 있고 특히 벌초나 성묘 때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 2019. 8. 10. 전국 쯔쯔가무시증 환자 수(611명), 경북(20명) 

쯔쯔가무시증은 1~3주 잠복기를 거쳐 두통, 발열, 오한, 발진, 근육통, 기침 등의 증상이 나타나고 심한 경우 기관지염, 폐렴, 심근염, 수막염 증세를 보이며, 털진드기에 물린 부위에 1cm 크기의 가피(검은 딱지)가 형성된다. 감염 초기에 적절한 항생제 치료 시 회복이 가능하여 증상이 있을 경우 즉시 의료기관의 진단과 치료를 받아야 한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은 SFTS 바이러스를 보유한 작은소피참진드기에 물린 후 6~14일 잠복기를 거쳐 고열(38~40℃), 오심, 구토, 설사 등의 증상을 나타내는 감염병으로 예방백신이 없고 심하면 혈소판과 백혈구 감소로 사망할 수 있다. 올해 경북에서는 10명의 환자가 발생하여 4명이 사망했다.

   * 2019. 8. 10. 전국 SFTS 환자 수(103명), 사망자 수(24명) 
   * 2013~2018 전국 SFTS 환자 수(866명), 사망자 수(174명) 
               경북 SFTS 환자 수(136명), 사망자 수(31명) 

특히, 감염자 중에는 50대 이상의 농·임업 종사자 비율이 높아 나물채취나 야외활동 시 긴 옷을 착용하여 피부노출을 최소화 하고 풀밭 위에 앉거나 눕지 않도록 해야 한다. 또한 귀가 시에는 옷을 세탁하고 목욕을 하는 등 예방수칙을 준수 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다.

경북도는 주요 가을철 발열성 질환인 쯔쯔가무시증,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등 진드기 매개감염병을 예방하기 위하여 기피제 35,000개 지원과 8개 시·군의 등산·산책로 86개소에 기피제 자동분사기를 설치하였으며 연령에 맞는 손 씻기 등 감염병 예방행태 개선 홍보·교육으로 선제적 감염병 예방에 주력하고 있다.  

김재광 경상북도 복지건강국장은“야외활동 후 두통, 고열, 오한과 같은 심한 감기증상이 있거나 벌레에 물린 곳이 있으면 즉시 가까운 보건소,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진료를 받을 것을 당부”하는 한편“예방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하여 감염병을 사전에 예방할 것”을 강조했다. 

기사제공 : 대구경북신문
 
 
 
 
 
 
 
3040세대, 당신의 혈관숫자를 아시나요?
경북금연지원센터 업무성과 보고대회 개최
 기사목록 보기
 
  식품.보건 주요기사
맛의명소 안동사대부찜닭 탐방
안동병원, “건강한 혈관을 부탁해”
대구미르치과병원 박광범 원장 명예영사
경상북도 안동의료원,찾아가는 행복병원
발효현미 효소식품 하이생, 대구국제식품전 참가
5월 31일이 무슨 날인지 아시나요?
상주감시험장 우즈베키스탄 사절단 공동연구 제안..
수리수리 마수리떡 각광
 
 
주간 인기뉴스
유니즌 하모니 합창단의 첫공연
유니즌 하모니 합창단의 첫공연
권영세 안동시장, 추석 귀성객 ..
대구 성화여고, 월드비전 나눔..
영덕, 송이풍년기원제‘영덕송이..
경산시 건·가·다·가, 추석맞..
 
인기 포토뉴스
경산시, 4월‘착한나눔 봉사왕..
이병국 개인전(서양화 작가)
문재인 대통령, 추석 명절연휴..
이요셉 사진작가 한국인상 인..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Copyright(c)2019 대구경북신문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