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2019.08.18 (일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전국뉴스 지역뉴스 동정 생활정보 글로벌 .사회 .종합 종교 교육 스포츠·연예·문화.예술 특집.칼럼 식품.보건
 
전체보기
뉴스 홈 글로벌 .사회 .종합  기사목록
 
안동시 범시민대책위원회 캠페인
안동댐 주변 용도지역 변경 및 경북북부지방법원 신설
기사입력 2019-07-26 오후 6:55:00 | 최종수정 2019-07-26 18:55   
27일(토) 오전 10시, 문화의거리에서 안동시 범시민대책위원회(회장 이대원. 상공회의소 회장))에서 안동댐 주변 용도지역 변경 및 경북북부지방법원 신설을 위한 서명운동 및 캠페인이 진행된다.
 
안동시 범시민대책위원회는 안동댐이 지난 42년 동안 안동시 면적의 15.2%의 댐 주변지역이 자연환경보전지역으로 불합리하게 규제 되어 있어서 당시 6만여 명의 인구가 2천여 명으로 감소함은 물론 주민들의 재산가치 하락을 가져 왔을 뿐 아니라 생업인 농업 활동에도 많은 규제를 받고 있다.

안동과 같은 사례인 소양강댐의 경우도 2010년 주민들이 원하는 대부분의 지역이 용도 변경되었으나 안동댐 만이 유일하게 규제 대상이 되고 있어 안동댐 주변 용도변경을 위하여 안동시민단체에서 범시민대책위원회를 조직하여 서명운동을 하고 있으며, 또한 경북 북부지역에서는 지방법원이 대구.경북 1개 뿐이여서 항소심, 행정소송을 위해서는 최소 4시간에서 1박 2일을 거치는 경우가 허다하여 시간적, 경제적 비용을 상당히 부담하고 있는 현실이다.

인구가 800만인 경남은 지방법원 수가 3개인 반면 인구수가 500만인 대구.경북은 1개 뿐이다. 경북 도청 이전이 완료 됨에 따라 안동지방법원 신설로 소외된 경북북부지역 주민들의 사법접근성 보장과 법률 서비스 불균형을 해소하고 실질적인 권리를 찾아야 한다는 의지로 안동시 범시민대책위원회는 주민 서명운동 및 캠페인을 하고 있다.  
기사제공 : 대구경북신문
 
 
 
 
 
 
 
일본의 경제침략 도발행위에 대한 규탄 성명서 발표
봉화군 드림스타트, 2019년 법문화체험 캠프 운영
 기사목록 보기
 
  글로벌 .사회 .종합 주요기사
제33회 스승의 날 기념 포상 전수 &수여식
젭 부시 前 플로리다주지자 풍산고 방문
안동 임하댐 추락 헬기 조종사 발견
<독자투고>여러분께 하소연합니다 !!
K-water의 신속한 대응 용수공급
5만원권 지폐 위조ㆍ행사 피의자 검거
일본은 독도 침탈 야욕을 즉각 중단하라
<기획특집탐방>박종수 (코리아 할인마트) 대표
 
 
주간 인기뉴스
2019년도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현판식
2019년도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
중앙도서관, 대구시민과 100년을..
미리 만나는 미래, 우리가 어른..
대구시교육감, 동부특수교육지원..
대구보훈요양원, 1사 1촌 자매결..
 
인기 포토뉴스
경산시, 4월‘착한나눔 봉사왕..
이병국 개인전(서양화 작가)
문재인 대통령, 추석 명절연휴..
이요셉 사진작가 한국인상 인..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Copyright(c)2019 대구경북신문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