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2019.08.23 (금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전국뉴스 지역뉴스 동정 생활정보 글로벌 .사회 .종합 종교 교육 스포츠·연예·문화.예술 특집.칼럼 식품.보건
 
전체보기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뉴스 홈 전국뉴스 정치 기사목록
 
포항지진이 인재(人災)로 밝혀짐
기사입력 2019-03-27 오후 4:24:00 | 최종수정 2019-03-27 오후 4:24:36   
정부조사연구단 조사로 포항지진이 인재(人災)로 밝혀짐에 따라 정부를 비롯한 지역 범정치권의 역할이 주목받는 가운데 여당의 허대만, 오중기 지역위원장이 27일 기자회견을 통해 한목소리를 냈다.

허대만, 오중기 위원장은 “포항시민을 최우선에 두고 머리를 맞대고 포항의 새로운 역사를 쓰자”고 제안하며 “포항 시민들에게 집권여당의 포항시의 원외지역위원장으로서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 포항이 지진도시라는 오명에서 벗어나 다행”이라며 기자회견을 시작했다.

이어 허대만, 오중기 위원장은 “여야를 막론하고 후속 대책에 머리를 맞대겠다.”는 입장을 밝히며 포항의 정치권 모두가 머리를 맞댈 것을 촉구하는 한편 포항시에는 논의기구 확대와 민생에 실질적 도움되는 지원방안을 정부에 요청할 것을 촉구했다.

또한 허대만, 오중기 위원장은 “추락한 포항의 이미지를 새롭게 제고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국책사업 등 정부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이끌어 내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는 말과 함께 “감사원에 청구된 국민감사, 정부의 감사원 공익감사를 통해 국민들이 납득할 수준의 책임규명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할 것이다.”고 밝혔다.

질의응답시간에 허대만 위원장은 “그간 자연재해라고 여겨져 교회, 사찰, 유치원, 상가, 사무실 등 모두 지원 대상에 누락된 곳이 많다. 인재로 밝혀진 만큼 모두 지원되어야 한다. 그리고 지역경제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정부지원을 확대해야한다. 그것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오중기 위원장은 “현정부는 역대 어느 정부보다 지진복구와 주민 보듬기 위해 최선을 다해왔다. 포항지진을 정쟁도구로 이용하지 말아주길 당부한다. 또한 범시민대책기구에 피해자대표들 포함되어 모두의 목소리가 하나로 모여야한다. 그리고 특별법 제정은 하나의 정당이 추진할 수 있는 것이 아닌 만큼 협력을 위한 구체적 행위가 필요하다. 포항시민에게 와닿는 대책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기자회견장에는 더불어민주당 소속 김상헌 도의원, 김상민의원, 공숙희의원, 김만호의원, 정종식의원, 박희정의원, 김정숙의원, 박칠용의원, 이준영의원, 주해남의원, 허남도의원 등이 참석하여 뜻을 같이 했다.

한편 허대만, 오중기 위원장은 더불어민주당 중앙당 ‘포항지진대책특별위원회’ 위원으로서 오는 28일 국회에서 첫 회의에 참석하여 특별법을 비롯한 지진 후속 대책 전반에 대한 심도 깊은 내용을 논의 할 예정이다.


기사제공 : 대구경북신문
 
 
 
 
 
 
 
김명호 경북도의원,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조속한 국회심의 촉구
문재인 대통령 대구경제 도약을 위한 전폭 지원 약속
정치 기사목록 보기
 
  전국뉴스 주요기사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2013 & 제42회 안동민속축제..
푸르고 따뜻한 변호사 송강호 인사말
휴머니온=Humanion' 빌리지'탄생
“전북의 딸 김아랑 선수 자랑스럽다”
북안동농협 샘물(생수)사업 개시
동해안 시대, 앞서가는 영덕
KTX와 함께 하는 고택 스테이
김광림 국회의원, 19대 "국회 헌정대상"수상
 
 
주간 인기뉴스
경산시 공무원 착한일터, 지역아동센터연합회에 문화체험 경비 ..
경산시 공무원 착한일터, 지역아..
대구 학생모듬북 8.15 특별공연
경산시, 지방재정 신속집행 6월 ..
제6회 21세기 인문가치포럼 9월 ..
 
인기 포토뉴스
경산시, 4월‘착한나눔 봉사왕..
이병국 개인전(서양화 작가)
문재인 대통령, 추석 명절연휴..
이요셉 사진작가 한국인상 인..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Copyright(c)2019 대구경북신문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